평가 상인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1월 21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개성상인의 후손인 박영진 씨가 소장한 1887∼1912년 회계장부들. 개성상인이 19세기부터 현대식 복식부기를 사용했음을 보여주는 자료로, 지금까지 알려진 현대식 복식부기 실무회계기록 가운데 한국뿐 아니라 세계에서도 가장 앞선 것으로 평가된다. 박영진 씨 제공

본 연구는 정책의사결정자들이 대형유통업체와 중소상인의 상생방안 문제 중 우선적으로 고려하여야 할 방안의 순위를 제안하였다. 먼저 대형유통업체와 중소상인간의 상생방안 추출에 있어 요인의 객관성과 타당성을 확보하기 위해 선행연구와 관련 실무자 및 전문가 평가 상인 조사를 통해 요인을 선정하였다. 선정된 상생방안 요인들을 평가하기 위해 AHP 모형을 통해 평가영역과 하위 평가요소로 계층화 하였고 자료분석은 Fuzzy-AHP 기법을 적용하였다. 대형유통업체와 중소상인의 상생방안에 대한 평가영역의 상대적 중요도는 유통법 개정 영역이 27.9%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고, 평가 상인 중소상인 지원강화 영역이 27.5%, 중소상인의 경쟁력 강화 영역이 22.7%, 대형유통업체 협력 영역이 21.9%로 나타났다. 상생방안 평가영역별 세부방안에 대한 중요도 평가를 보면 유통법 개정 영역에서는 대형유통업체 출점 허가제 방안이 27.2%로 가장 중요하게 평가되었고, 대형유통업체 협력 영역에서는 대형유통업체의 사회적 책임이 38.8%로 상대적 중요도가 높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중소상인 지원강화 영역에서는 전통 시장활성화 방안이 40.2%로 가장 높았고, 중소상인 경쟁력 강화 영역에서는 경쟁력 차별화 방안이 38.9%로 상대적 중요도가 높게 나타났다.

This paper proposes a Fuzzy-AHP model by which the win-win methods between large retailers and small retailers was systematically structured and then evaluated. The model was established by exploiting a fuzzy theory and AHP for capturing the inexactness and vagueness of information. In this study, measurement areas were selected for amendment to distribution industry development act aspect, social responsibility of large retailers aspect, small retailers support aspect and strengthen the competition aspect. The win-win methods between large retailers and small retailers is the highest priority in the distribution industry development act aspect(27.9%), small retailers support aspect(27.5%), strengthen the competition aspect(22.7%), social responsibility of large retailers aspect(21.9%) in order. The analysis result of distribution industry development act aspect and the small retailers support aspect reveals that the most important element were a licensing system and a market revitalization. The most important element of strengthening the competition and social responsibility of large retailers aspect were a competitive differentiation and a social responsibility.

교황, ‘머니발위원회’에 “상인들이 인류라는 성전에서 투기하는 일을 막아야 합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자금세탁 방지 및 테러자금 대책에 대한 정기 평가를 위해 바티칸에 도착한 유럽평의회 ‘머니발(Moneyval)위원회’ 전문가들의 예방을 받았다. 이 자리에서 교황은 인간, 특히 가장 힘없는 이들에게 봉사하는 깨끗한 재정의 필요성을 설파했다.평가 상인

VATICAN NEWS / 번역 김호열 신부

그 업무는 “특별히 제 마음에 두고 있는” 일이자 “인류라는 신성한 성전에서 ‘상인들’의 투기(投機)를 방지하는 ‘깨끗한 재정’을 촉진하는” 일이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10월 8일 목요일 오전 교황청 사도궁 도서관에서 유럽평의회 ‘머니발(Moneyval)위원회’*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연설하며 이 같이 말했다. 머니발위원회는 자금세탁 방지 및 테러자금 대책에 대한 정기 평가를 위해 지난 9월 30일 수요일 바티칸에 도착했다. 이번 평가 작업은 지난 2019년에 체결된 합의에 의한 정기 평가다. 사전에 미리 정해진 일정에 따라 진행되며, 머니발위원회의 업무에 해당하는 모든 사항에 대한 평가이기도 하다.

*역주: 머니발위원회는 유럽평의회 산하 자금세탁 방지 및 테러자금 대책 평가 전문위원회의 명칭이다.

교황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최근 바티칸은 자금관리의 투명성을 확보하고 자금세탁과 테러자금 조달을 막기 위해 법적 조치를 취했습니다. 지난 6월 1일에는 보다 효과적인 자원관리와 공공계약 체결 절차의 투명성, 감독 및 경쟁을 촉진하기 위한 ‘자의 교서’를 반포하기도 했습니다. 지난 8월 19일에는 바티칸 시국 행정원장의 명령에 따라 바티칸 시국 내의 자원 봉사 단체들과 법인 평가 상인 단체들의 의심스러운 금융 활동을 바티칸 재무정보국 책임자에게 보고하도록 의무 조항을 마련했습니다.”

교황은 연설에서 “몇몇 경우에는 사람보다 돈이 우세하다는 게 받아들여진 것처럼 보이기” 때문에, “우리는 돈과 맺고 있는 관계를 다시 한 번 생각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재정자원이 “가장 약하고 궁핍한 사람들을 억압하지 않길” 희망했다.

“때때로 우리는 부를 축적하는 데 있어서 그것이 어디에서 왔는지, 혹은 부를 생산하는 합법적이거나 그렇지 않은 경제활동들, 그리고 그 배후에 있을지도 모르는 착취의 논리에 관심을 기울이지 않습니다. 따라서 어떤 영역에서 우리가 돈을 만질 때는 우리 형제들의 피로 손을 더럽히는 일이 생깁니다. 재원은 또한 테러를 확산시키거나 가장 강한 이들, 가장 큰 권력을 지닌 이들로 하여금 자신의 권력을 유지하기 위해 자기 형제의 생명을 주저없이 희생시키는 헤게모니를 강화하는 데 쓰이기도 합니다.”

교황은 성 바오로 6세 교황의 발자취를 따라 “무기 및 기타 군비 지출에 사용되는 돈으로” 가난하고 굶주린 사람들을 돕기 위해 글로벌 기금을 마련하자는 제안을 되풀이했다. 또한 사회 교리에 대한 교회의 가르침은 경제 질서와 윤리 질서가 “서로가 이질적이고, 전자는 후자에 의해 결코 영향을 받지 않는다고 주장하는 신자유주의 ‘교리’의 오류”를 지적한다고 상기했다. 아울러 “고대의 금송아지에 대한 숭배가 돈에 대한 물신주의라는, 그리고 참다운 인간적 목적이 없는 경제 독재라는 새롭고도 무자비한 모습으로 바뀌었다”고 말했다. 따라서 “쉽게 돈을 버는 것을 기본 목적으로 하는 금융 투기는 계속해서 파괴합니다.” 하지만 예수님이 걸으신 길은 명확하다.

“예수님은 상인들을 성전에서 쫓아내시고, ‘아무도 두 주인을 섬길 수 없다’(마태 6,24)고 가르치셨습니다. 사실, 경제가 인간적인 면모를 잃으면 우리는 돈을 이용하는 게 아니라 돈을 섬기게 됩니다. 이는 공동선으로 이끄는 합리적 질서, 곧 ‘돈은 봉사해야지 지배해서는 안 된다’를 재정립함으로써 대응하도록 부름 받은 우리가 싸워야 할 우상숭배의 한 형태입니다.”

개성상인의 세계最古 ‘현대식 회계장부’ 찾았다

개성상인의 후손인 박영진 씨가 소장한 1887∼1912년 회계장부들. 개성상인이 19세기부터 현대식 복식부기를 사용했음을 보여주는 자료로, 지금까지 알려진 현대식 복식부기 실무회계기록 가운데 한국뿐 아니라 세계에서도 가장 앞선 것으로 평가된다. 박영진 씨 제공

19세기 후반부터 25년간 현대식 복식부기로 완벽하게 작성된 개성상인의 회계장부 14권이 발굴됐다. 세계적으로 20세기에 들어서야 현대식 복식부기를 사용했다는 것이 통설이지만 그보다 앞서 개성상인이 대차대조표, 손익계산서, 이익배당 내용까지 포괄하는 현대식 복식부기를 사용해 합리적 경영을 했음을 증명하는 자료가 나온 것이다.

개성상인의 후손 박영진 씨가 소장한 총 1000여 쪽 분량의 회계장부 14권에는 개성상인 가문이 1887년부터 1912년까지 인삼 재배 및 거래, 목화와 면포 거래, 평가 상인 금융업을 하면서 작성한 회계의 모든 과정이 낱낱이 기록돼 있다. 여기에는 분개장(分介帳·일기장에 기입한 내용을 원장에 옮기기 전에 대변과 차변으로 나누어 상세히 기입하는 회계장부)부터 총계정원장, 대차대조표, 손익계산서, 투자자에 대한 이익배당까지 약 30만 건의 거래 내용이 담겨 있다.

박 씨 가문의 회계장부를 연구한 전성호 한국학중앙연구원 교수는 “20세기 이전에 현대식 복식부기로 모든 회계 과정을 기록한 완벽한 실무회계기록은 세계 어디에서도 발견된 적이 없다”며 “이 자료를 통해 개성상인이 이미 19세기 말에 서구는 물론이고 중국 일본의 영향을 받지 않은 독자적인 방식으로 현대식 관리회계기술을 사용했음이 밝혀졌다”고 설명했다.

박 씨 가문의 자료보다 100년 앞선 1786년에 복식부기로 기록된 또 다른 개성상인의 부채장부도 발굴됐다. 현재 북한 사회과학원이 소장한 이 자료는 국내 한 출판사가 PDF 파일 형태로 입수했다. 이는 한국의 가장 이른 복식부기 장부로 알려진 일본 고베대 도서관 소장 개성상인 회계장부(1854년)보다 68년 앞선다. 전 교수는 “이로써 구체적 자료로 증명되는 한국의 자본주의 전통이 18세기까지 앞당겨졌다. 그 주역은 고려시대부터 개성을 중심으로 국내 상업과 국제 교역을 이끈 개성상인이었다”고 평가했다.

전통시장 청년몰 입점희망 예비 청년상인 모집공고(추가모집)

「전통시장 및 상점가 육성을 위한 특별법」에 의거 2022년 신규 개장예정인 익산중앙시장 청년몰에 입점을 희망하는 평가 상인 예비 청년상인을 아래와 같이 모집하오니 새롭게 변화하는 전통시장에서 창업의 꿈을 키우고자 하는 참신한 예비 청년상인들의 많은 참여를 바랍니다.

2022년 07월 12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

2022.07.12(화) 09:00
~
2022.07.29(금) 18:00
까지

우편 접수 :
대전광역시 유성구 지족동로142번길 29-8, 3층

이메일 접수 :
[email protected]

신청일 현재 만39세이하로 사업자 등록을 하지 않은자

신청 시 요청하는 정보(개인정보포함)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서 관리되오니 이점 반드시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평가 상인

개인정보 수집, 이용 및 제공 동의서

제출하신 서류는 반환되지 않습니다.

서류 평가 : 사업계획서 검토

발표 평가 : 2022.08.03(수요일) 예정

선정기준 : 역량, 상품경쟁력, 점포운영 및 마케팅 등 평가

기본 인테리어 지원(개인 집기, 화구, 냉장고 등 자부담)

전화 : 042-826-5926
이메일 : [email protected]
홈페이지 : https://blog.naver.com/ymf_story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 참조 및 문의처로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자세한 내용 및 첨부파일은 지원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지원 페이지 바로 가기

벤처스퀘어

액셀러레이터 등록번호 : 제 2017-24호 I 사업자등록번호 : 211-88-48126 I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서울, 아01225 I 제호 : 벤처스퀘어 I 발행일자 : 2010년 4월 29일 I 등록일자 2014년 9월 1일 I 발행, 편집인 : 명승은
액셀러레이션 · 투자 (삼성) 06078 서울특별시 강남구 삼성동 78-1 위레벤646, 1604호
미디어 · 서비스운영 (역삼) 06248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337, 304호
투자조합 운영 (판교) 13487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대왕판교로 645번길 12, 5층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